전체서비스

한국수자원공사 낙동강유역본부, 경남 창녕군 마늘·양파 농가 일손돕기
한국수자원공사 낙동강유역본부, 경남 창녕군 마늘·양파 농가 일손돕기
  • 전재용 기자
  • 승인 2020년 06월 02일 18시 11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6월 03일 수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수자원공사 낙동강유역본부가 2일 경남 창녕군 길곡면 마늘·양파 수확 농가를 찾아 일손돕기 사회공헌활동을 벌였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외국인 근로자 유입 차질 등 농번기 일손 수급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 농가에 도움을 주기 위해서다.

이날 직원 120여 명과 함께 농사일을 도운 장재옥 수자원공사 낙동강유역본부장은 “최근 코로나19로 어려움이 큰 농촌 지역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앞으로 지역사회 나눔 문화 확산과 사회적 가치 실현에 더욱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전재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재용 기자
전재용 기자 jjy8820@kyongbuk.com

경찰서, 군부대, 교통, 환경, 노동 및 시민단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