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북교육청, 3차 개학으로 초중고 학생 6만4414명 등교
경북교육청, 3차 개학으로 초중고 학생 6만4414명 등교
  • 정형기 기자
  • 승인 2020년 06월 03일 11시 1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6월 03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재 23만6978명 등교…코로나19 선제적 대응에 총력
3일 오전 경상북도교육청 임종식 교육감이 경주여자고등학교를 찾아 등교 개학하는 신입생들에게 장미 한 송이를 전해주며 반기고 있다. 경북교육청 제공
3일 오전 경상북도교육청 임종식 교육감이 경주여자고등학교를 찾아 등교 개학하는 신입생들에게 장미 한 송이를 전해주며 반기고 있다. 경북교육청 제공

경북교육청은 3일 도내 고등학교 1학년과 중 2학년, 초 3~4학년 6만4414명이 등교수업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고등학교는 1~3학년 전 학년 등교수업이 시작됐다.

도내에서는 초·중·고 25만9068명 중 지난 5월 27일 소규모 학교와 고3 8만6137명을 시작으로 3차례에 걸쳐 23만6978명이 등교했다.

고등학교의 등교수업은 학교 구성원의 협의를 거쳐 학교 내 코로나19 예방 조치로 밀집도 완화를 위한 1∼2학년 격주 등교가 가능하며, 모든 학교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학년별로 급식 시간과 휴식 시간 조정, 학년 간 동선 분리 등의 학생 분산을 통해 학생 간 접촉을 최소화한다.

중학교도 고등학교와 마찬가지로 급식 시간 조정 등의 탄력적 학사 운영과 학교 내 밀집도 최소화 방침에 따라 코로나19 예방 조치를 철저히 하며, 초등학교는 등교하는 학생 수가 증가함에 따라 과대학교와 과밀학급 학생의 안전과 건강, 학습권을 고려해 학교 여건과 구성원 협의에 따른 학교에 최적화된 등교수업 방안을 운영한다.

등교수업 보조 인력과 수업나누리 등교수업 게시판을 활용한 자료 공유 등을 통해 등교수업을 지원한다.

경북교육청은 도내 전 학교의 안전하고 안정적인 학사 운영을 위해 학급수가 많은 학교 중심으로 등교수업 현장 지원을 하며, 지난 5월 27일부터 오는 30일까지 ‘등교수업 지원의 달’운영을 통해 행정 업무를 간소화하고 교사 대상 연수, 회의, 출장 등은 최소화한다.

중, 고등학교 신입생 학부모의 등교수업 적응과 교육과정 이해를 돕기 위해 학부모용 ‘교육과정 카드뉴스’를 제작해 학교 홈페이지와 경북교육청 블로그, 신입생 학부모 휴대전화로 배포하는 등 전 방위적으로 등교수업을 지원하고 있다.

임종식 교육감은 “도내 고등학교 전 학년의 등교수업에 따라 학교 내 감염병 예방을 위해 전 교직원이 긴장의 끈을 늦추지 않고 세밀한 부분까지 준비하고 있다”며 “지역사회의 감염병 상황을 면밀히 주시하면서 보건당국과 지자체와 유기적으로 협조해 학생들이 학교에서 안전하게 학습할 수 있도록 적극적 대응과 지원을 하겠다”고 밝혔다.

정형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정형기 기자
정형기 기자 jeonghk@kyongbuk.com

경북교육청, 안동지역 대학·병원, 경북도 산하기관, 영양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