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대한적십자사봉사회 안동시지구협의회 봉사관 이전 개관
대한적십자사봉사회 안동시지구협의회 봉사관 이전 개관
  • 오종명 기자
  • 승인 2020년 06월 03일 16시 25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6월 04일 목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화동 옛 노인회 안동시지회 건물
대한적십자사 안동시지구협의회는 3일 안동시 태화동 옛 대한노인회 안동시지회 건물에서 봉사관 이전 개관식을 가졌다.

1994년 1월 평화동 북부 봉사관에 처음 둥지를 튼 안동시지구협의회는 지난해 10월 대한적십자사 경북지사가 대구에서 안동으로 이전하면서 북부 봉사관 조직이 해체돼 한동안 어려움을 겪었다. 하지만 최근 대한노인회 안동시지회가 사무실을 서구동으로 이전하면서 대체 시설을 마련하게 됐다.

대지면적 1319㎡, 연면적 698.6㎡에 지하 1층, 지상 2층으로 구성된 새 봉사관은 내부 리모델링을 거쳐 봉사원 교육장, 무료급식소, 사랑의 빵·국수 나눔터 등을 마련했다.

이오득 안동시지구협의회장은 “많은 분의 도움으로 새로운 봉사관 시설을 마련하게 되어 정말 기쁘고, 앞으로 봉사관을 소외된 이웃에게 희망을 주는 봉사의 장으로 만들어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한적십자사 안동시지구협의회는 지난해 10월 태풍 ‘미탁’으로 큰 피해를 입은 울진 지역에 피해 복구를 위한 봉사활동을 전개하고, 지난 4월에는 풍천면 인금리에서 발생한 산불 현장에서 진화인력 식사 3500인 분을 제공하는 등 각종 재난 현장에서 다양한 사회봉사 활동을 펼치고 있다.

오종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오종명 기자
오종명 기자 ojm2171@kyongbuk.com

안동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