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상]경산에 '글로벌 코스메틱 비즈니스센터'문 열어
[영상]경산에 '글로벌 코스메틱 비즈니스센터'문 열어
  • 김용국 기자
  • 승인 2020년 06월 03일 21시 2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6월 03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뷰티 화장품산업의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할 ‘글로벌 코스메틱 비즈니스 센터가 3일 경북 경산에서 문을 열었습니다.

이날 개소식에는 이철우 경상북도 지사, 최영조 경산시장, 윤두현 국회의원, 배한철 경상북도의회 부의장, 강수명 경산시의회 의장, 변창훈 대구한의대 총장, 도·시의원, 기관단체장, 화장품 기업 대표 등이 참석했습니다.

이철우/경상북도지사
한국 화장품이 세계시장에 많이 뜨고 있습니다. 그래서 한국 제품 중에 경북에서 생산하는 것을 글로벌화하는 기초부터 끝까지 지원해 주는 이런 센터를 개설했습니다.

센터는 지난 2014년 12월 보건복지부 국가지원사업에 선정돼 총 사업비 228억 원을 투입, 2017년 3월 착공해 2018년 10월에 연면적 4767㎡의 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로 건립돼 화장품 연구, 생산, 비즈니스가 원스톱으로 이루어지게 됐습니다.

주요시설은 건물 2층에 국제 수준의 우수화장품 제조 및 품질관리기준(CGMP)을 갖춘 용량별 믹서기(2000, 1000, 500, 300, 100, 50, 30㎖)와 충진기, 자동 제품 포장기 등을 설치해 기초 및 색조 화장품 등을 1일 4만5000여 개 생산할 수 있습니다.

3층은 연구시설로 피부세포 연구실 및 소재개발실, 품질관리실 등 6개의 실험실에 다양한 유해 화합물을 분석할 수 있는 질량 분광 분석기를 포함해 주사현미경, 유화 혼합기 등 248종의 연구장비를 구축해 한방산업과 연계한 천연물 기반 기능성 화장품 신개발은 물론 화장품 성분 분석, 효능 안정성 검증 등을 체계적으로 관리할 수 있게 됐습니다.

센터는 대구한의대와 경북IT융합산업기술원, 한국화장품중소기업수출협회가 컨소시엄을 이룬 경북화장품진흥원에서 3년간 위탁운영합니다.

경산시는 2016년 1월 K-뷰티 화장품산업 미래비전 선포식을 통해 비전을 제시하고 글로벌 코스메틱 비즈니스센터 건립과 화장품 생산 거점 마련을 위한 특화단지 조성, 국내외 판로개척을 위한 전시판매장 구축, 화장품 기업 역량강화를 위한 제품 개발과 인력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김용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용국 기자
김용국 기자 kyg@kyongbuk.co.kr

대구·경북의 영상 뉴스를 두루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