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주지역 농협 임직원, 마늘 수확 농촌일손돕기 구슬땀
경주지역 농협 임직원, 마늘 수확 농촌일손돕기 구슬땀
  • 황기환 기자
  • 승인 2020년 06월 05일 16시 1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6월 05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지역 범농협 임직원 30여 명이 5일 경주시 안강읍 사방리 마늘재배 농가를 찾아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했다. 농협경주시지부 제공
경주지역 농협 임직원들은 5일 경주시 안강읍 사방리 마늘재배 농가를 방문해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했다.

이번 일손돕기는 코로나19와 농촌 인력난 등으로 마늘수확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돕기 위해 이뤄졌다.

이날 농촌일손돕기에는 경주시에 위치한 농협은행, 농협교육원, 지역농협 임직원 등 30여 명이 함께했다.

전인식 농협시지부장은 “최근 무더운 날씨와 농촌 일손부족으로 마늘농가들이 수확을 제때 못하는 등 고충을 겪고 있다”면서 “농촌현장의 일손부족 해소를 위해 농협 임직원들이 참여하는 농촌일손돕기를 지속으로 실시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