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칠곡군, 고질적 주차난 해소…250여대 규모 주차타워 설치
칠곡군, 고질적 주차난 해소…250여대 규모 주차타워 설치
  • 박태정 기자
  • 승인 2020년 06월 25일 16시 4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6월 26일 금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왜관읍 석전리 일원
왜관읍 석전리 공영주차장 조감도
칠곡군은 고질적인 주차난 해소를 위해 왜관읍 석전리 730-10번지 일원 3089㎡에 지하1층, 지상 2층 주차면수 250여대 규모의 주차타워를 설치한다고 25일 밝혔다.

군은 지난해 19억원을 들여 토지매입 작업을 완료했다.

이어 2021년 생활SOC 국가균형발전 특별회계 사업으로 석전리 공영주차장 설치사업 공모 신청서를 경상북도에 제출했다.

경상북도 투자심사위원회 심의를 거쳐 국토부와 국가균형발전특별위원회를 거쳐 기획재정부 최종심사 결과 본 예산안이 2021년 생활SOC사업에 선정됐다.

이번 결실은 국비 확보를 위해 국회와 중앙부처를 수차례 방문하면서 주민들이 꼭 필요로 하는 숙원사업들의 당위성을 역설하며 동분서주한 백선기 군수의 발로 뛰는 세일즈 행정의 결과다.

공영주차장 설치사업 통과로 2021년에는 국비와 지방비 각 50%씩 기본 및 실시설계비 등으로 10억원, 2022년에는 57억원으로 본 공사인 주차타워를 설치하며 토지 구입비를 포함 총 86억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한편, 칠곡군은 현재 왜관 남부 공영 주차장 등 58개의 주차장을 설치해 3100여대의 주차공간을 마련해 운영 중이다.

박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태정 기자
박태정 기자 ahtyn@kyongbuk.com

칠곡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