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남대 여교수회, 학생 장학금 2000만 원 기탁
영남대 여교수회, 학생 장학금 2000만 원 기탁
  • 김윤섭 기자
  • 승인 2020년 07월 01일 19시 15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7월 02일 목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남대 여교수회가 학생들을 위해 장학금 2000만 원을 대학에 기탁했다. (왼쪽에서 세 번째부터 영남대 서길수 총장, 송혜영 여교수회장).영남대.

영남대 여교수회(회장 송혜영)가 학생들을 위해 장학금 2000만 원을 대학에 기탁했다.

영남대 여교수회는 매 학기 3명의 장학생을 선발해 1인당 100만 원 씩 총 300만 원의 장학금을 전달하고 격려하고 있다.

영남대 여교수회는 코로나19 확산으로 학업이 어려운 학생들을 돕기 위해 2020학년도 2학기 장학금 지급 대상자를 20명으로 확대하기로 하고 7월 1일 여교수회 송혜영 회장과 선다혜 총무가 서길수 총장을 만나 대학에 2000만 원의 장학금을 기탁한 것이다.

영남대 여교수회 송혜영 회장(미술학부 교수)은 “보다 많은 학생들이 공부하는데 조금이라도 도움을 주기 위해 여교수회에서 다음 학기 장학금 지급 대상자를 확대하기로 뜻을 모았다”면서 “대학 구성원 모두가 힘을 모아 코로나19를 슬기롭게 헤쳐나 갈 수 있을 것이라고 믿는다”고 말했다.

영남대 여교수회는 여교수회로는 대구·경북지역 대학 최초로 설립됐다. 여교수회는 회원들의 급여에서 일정 금액을 십시일반하거나 회원들이 일시금을 기탁한 돈으로 장학기금을 마련해오고 있다. 지금까지 여교수회가 학생들에게 전달한 장학금은 8300만 원이 넘는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