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주시 ‘2020년도 경상북도 행복농촌만들기 콘테스트’ 대상
영주시 ‘2020년도 경상북도 행복농촌만들기 콘테스트’ 대상
  • 권진한 기자
  • 승인 2020년 07월 02일 09시 3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7월 02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주시가 ‘2020년도 경상북도 행복농촌만들기 콘테스트’에서 대상을 받고 있다. 영주시 제공
영주시는 경북도가 주관한 ‘행복농촌만들기 콘테스트’에서 2년 연속 대상을 수상했다고 1일 밝혔다.

‘행복 농촌 만들기 콘테스트’는 주민역량 강화, 공동체 활동 촉진, 도농교류 확산 등에 사업성과를 두고 추진하고 있는 사업이다.

이에 따라 대상을 차지한 영주시 부석면 소천1리 콩마을은 부석태 콩 스토리텔링을 바탕으로 ‘콩 타령’ 노래를 작사해 지역축제에 참여하는 등 콩 문화를 널리 알린 점이 높은 점수를 받았다.

‘콩할매 합창단’ 운영, ‘콩할매 영농조합법인’ 설립 등 복지분야에서 두드러진 마을 주민들의 활동도 심사단으로부터 높게 평가됐다.

소천1리 콩마을은 이번 수상으로 경북도를 대표해 ‘제7회 행복농촌만들기 콘테스트 전국대회’ 출전 자격을 획득했다.

영주시 관계자는 “주민역량강화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행복농촌만들기와 콘테스트를 통해 마을을 알리고 지역을 홍보하는 데 행정력을 집중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권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진한 기자
권진한 기자 jinhan@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