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구미시, 시민 자전거보험 가입 완료
구미시, 시민 자전거보험 가입 완료
  • 하철민 기자
  • 승인 2020년 07월 03일 16시 2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7월 03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미시청
구미시는 최근 시민에게 보다 안전하게 자전거를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전 시민을 대상으로 한 자전거보험 가입을 완료했다고 2일 밝혔다.

시에서는 그동안 선진 교통수단 자전거의 이용 활성화를 위해 2010년부터 매년 자전거보험을 가입해왔으며 지금까지 총 2506건의 자전거 사고에 대해 18억 원의 보험금 혜택이 시민에게 돌아갔다.

가입기간은 2020년 7월 1일로부터 2021년 6월 30일까지 1년간이며 사고 당시 구미시에 주민등록을 둔 시민이면 모두 가입돼 대상자로서 보험 신청이 가능하다.

주요 보장내용은 △자전거 사고로 인한 사망 시 3000만 원(15세 미만 제외) △후유장해 발생 시 최대 3000만 원 △4주 이상 진단 시 35만 원 △7일 이상 입원 시(4주 이상 진단자 중) 20만 원 지급이 되며, 지난해 보장내용인 사망 시 1500만 원, 진단위로금 최대 30만 원, 입원위로금 10만 원 보다 많은 혜택을 시민이 누릴 수 있도록 보장금액을 상향 조정했다.

또한 자전거 운전자가 타인에게 상해를 입힌 경우에는(14세 미만 제외) △벌금 부담 시 최대 2000만 원 △변호사 선임비용 최대 200만 원 △교통사고 처리지원금 최대 3000만 원까지 지원 가능하다.

보험금 청구는 사고 발생일로부터 3년 이내 가능하며 보험 청구서와 증빙서류를 구비해 대표 계약 보험사(KB손해보험)에 문의하면 된다.

박말기 교통정책과장은 “올해의 자전거보험 가입은 보장금액을 상향 조정해 보다 많은 혜택이 시민에게 돌아갈 수 있어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하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하철민 기자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부국장, 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