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백운학 경산축산농협 조합장, 제6회 경북농협 으뜸 조합장상 수상
백운학 경산축산농협 조합장, 제6회 경북농협 으뜸 조합장상 수상
  • 김윤섭 기자
  • 승인 2020년 07월 05일 17시 58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7월 06일 월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운학 경산축산농협 조합장

백운학 경산축산농협 조합장(70)이 지난 3일 경북농협(본부장 김춘안)의 ‘제6회 경북농협 으뜸 조합장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경북농협 으뜸 조합장상은 △계통 간 상생·발전 △농·축협간 협력 △사업추진 우수 △농가소득 증대 기여 △농업·농촌·농협 발전을 위한 이미지 제고에 기여한 경북지역 내 농·축협 조합장 중 선정해 수여하는 상으로 경북농협 최고 명예의 상이다.

백운학 조합장은 2010년 제18대 경산축산농협 조합장으로 선출돼 재임기간 동안 탁월한 리더십과 지혜로운 경영능력으로 상호금융사업, 축산경제사업, 축산인 및 농업인 실익과 복지증진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확대 추진해왔다.

백운학 경산축산농협 조합장(사진, 왼쪽에서 3번째))이 지난 3일 경북농협의 ‘제6회 경북농협 으뜸 조합장상’수상자로 선정됐다.경북농협.

조합장 취임 시 1000억 원 수준의 상호금융예수금이 현재 2800억 원, 상호금융대출금은 790억 원에서 2300억 원으로 성장해 경산축산농협 손익 기반을 확충하는데 매진했으며, 2014년도에는 축산물 판매 300억 원 달성탑을 수상했다.

2017년에는 ‘경산예찬한우’라는 축산물 브랜드를 개발했으며, 2018년·2019년 순차적으로 한우전문판매점 및 축산물프라자를 개점해 축산업 발전에 앞장서고 있다.

백운학 조합장은 “이번 경북농협 으뜸 조합장상 수상은 조합원들의 축협사업 협력과 임직원들의 적극적인 사업추진으로 받은 상이라 생각한다. 앞으로도 내실 있고 투명한 경영을 통해 축산인·농업인 소득향상에 힘쓰고 지역사회에서 인정받는 경산축산농협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