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남대 천마교수회, 학생 장학금 3000만 원 기탁
영남대 천마교수회, 학생 장학금 3000만 원 기탁
  • 김윤섭 기자
  • 승인 2020년 07월 07일 19시 31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7월 08일 수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남대 천마교수회가 학생들을 위해 장학금 3000만 원을 대학에 기탁했다.(왼쪽에서 네 번째부터 영남대 서길수 총장, 백응율 천마교수회장).영남대.

영남대 천마교수회(회장 백응율)가 학생들을 위해 장학금 3000만 원을 내놓았다.

천마교수회는 영남대 동문 출신 교수들로 구성, 현재 243명의 회원이 활동 중이며 학생들을 위한 장학기금을 별도로 적립해 운영하고 있다.

지금까지 1억6000만 원의 장학금을 학생들에게 전달했으며, 이번에 추가로 3000만 원을 대학에 기탁하기로 했다.

영남대 천마교수회 백응율 회장과 문용선 부회장 등은 지난 6일 오후 2시 서길수 총장을 만나 장학금을 학생들을 위해 써달라는 뜻을 전달했다. 대학은 이 장학금을 오는 2020학년도 2학기에 학생들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천마교수회 백응율 회장(신소재공학부 교수)은 “제자이자 후배인 학생들이 공부하는데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기 위해 영남대 동문 출신 교수들이 십시일반 뜻을 모았다. 항상 뒤에서 묵묵히 응원하고 있는 교수님들과 동문 선배들이 있다는 것을 믿고 조금만 더 힘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서길수 영남대 총장은 “코로나19로 학생과 교수 등 모두가 어려운 상황과 마주하고 있다. 대학 재정 상황이 많이 어려운 상황에서 대학 살림을 책임지는 총장으로서 감사할 따름이다. 교수와 직원, 학생뿐만 아니라 동문 등 대학의 모든 구성원이 한마음으로 뜻을 모은다면 코로나19 상황을 슬기롭게 이겨낼 수 있을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말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