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항·대구·상주, K리그1 10라운드 베스트일레븐 6명 '싹쓸이'
포항·대구·상주, K리그1 10라운드 베스트일레븐 6명 '싹쓸이'
  • 이종욱 기자
  • 승인 2020년 07월 08일 17시 05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7월 08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 송민규·하창래·강현무, 대구 데얀·김대원, 상주 권경원 선정
왼쪽부터 포항스틸러스 송민규·하창래·강현무, 대구FC 데얀·김대원.
포항스틸러스 송민규·하창래·강현무, 대구FC 데얀과 김대원, 상주상무 권경원이 ‘하나원큐 K리그1 2020’ 10라운드 베스트 일레븐에 선정됐다.

송민규와 데얀은 지난 5일 각각 성남 및 광주와의 경기에서 각각 2골 1도움과 2골을 터뜨리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강현무는 성남의 파상적인 공격에도 불구하고 절묘한 수퍼세이브를 펼치며 3경기 연속 무실점 승리의 주역이 됐다.

10라운드 MVP에는 강원과의 경기에서 2골 2도움 맹활약을 펼치며 팀의 4-2 승리를 이끈 부산 이동준에게 돌아갔다.

베스트 일레븐 공격수는 주니오(울산) 데얀(대구) 이동준(부산), 미드필더는 김인성(울산) 송민규(포항) 김대원(대구) 김진규(부산) 수비수는 고광민(서울) 권경원(상주) 하창래(포항), 골키퍼는 강현무(포항)가 뽑혔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