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안동 농촌체험휴양마을서 코로나19로 지친 심신 치유·힐링"
"안동 농촌체험휴양마을서 코로나19로 지친 심신 치유·힐링"
  • 오종명 기자
  • 승인 2020년 07월 09일 09시 4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7월 09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부터 일반인 50% 할인·경북대구 의료진 가족 무료
안동 학가산권역 달사과마을
안동시는 코로나19 여파로 침체한 농촌관광을 활성화하고 환자 치료에 헌신한 의료진에게 몸과 마음을 치유할 기회를 주기 위해 농촌체험휴양마을 파격 할인에 나섰다.

일반인은 내달 1일부터 11월 30일까지 5개월간 농촌관광시설을 이용할 때 요금 50%를 할인한다. 경북·대구 의료진 가족에게는 9월 15일까지 3개월간 무료로 숙박과 체험을 할 수 있다.

농촌관광시설 방문 후 ‘경북농촌체험 SNS 인증 이벤트’에 참여해 후기를 남기면 경북 농·특산품 쇼핑물 ‘사이소’에서 사용 가능한 1만 원 또는 3만 원 상당 쿠폰도 받을 수 있어 일거양득의 할인 혜택을 함께 누릴 수 있다.

농촌관광시설에 대한 정보는 다음카페(http://cafe.daum.net/Kpert), 경북농촌체험휴양마을 앱(Play스토어)을 통해 확인 가능하고, 반드시 사전예약을 통해서만 할인혜택이 적용된다.

특히 이번 행사를 통해 지역을 찾는 방문객이 늘어날 것에 대비해 시는 농촌관광시설을 안전 점검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각종 체험과 숙박·편의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사전 준비를 마쳤다.

안동시 관계자는 “청정 자연의 공간인 안동에서 코로나19로 지친 심신을 치유하고 힐링하는 시간을 가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오종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오종명 기자
오종명 기자 ojm2171@kyongbuk.com

안동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