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주를 K웹툰 중심으로…경북웹툰콘텐츠 본격 시동
경주를 K웹툰 중심으로…경북웹툰콘텐츠 본격 시동
  • 양승복 기자
  • 승인 2020년 07월 09일 15시 37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7월 09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와 경주시, 경북콘텐츠진흥원이 추진하는 경북웹툰콘텐츠 조성사업이 본격화 되고 있다. 자료사진

지역 웹툰(인터넷 연재만화) 창작자 양성과 저변확대, 만화·웹툰콘텐츠 거점 마련을 위해 경북도와 경주시, 경북콘텐츠진흥원이 추진하는 경북웹툰콘텐츠 조성사업이 본격화되고 있다.

9일 경북도에 따르면 지난 3일 만화거장 이현세 작가를 비롯한 관련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운영위원회를 발족했으며, 향후 이현세 작가를 캠퍼스 명예총장으로 위촉하는 등 경주를 K웹툰의 중심으로 도약시킨다는 계획이다.

경주 구 황남초등학교에 약 800㎡(지상 2층) 규모로 조성되는 웹툰캠퍼스는 연말 완공을 목표로 현재 내진·외벽 설계와 리모델링 설계용역이 한창 추진 중이다. 작가(15명 정도) 및 관련기업 입주공간과 교육실, 전시·체험장 등을 조성하고 내년부터 본격 운영할 계획이다.

도는 인프라 조성과 병행해 이달부터 12월까지 수준별, 계층별 다양한 웹툰강좌를 연다. 우선 9일부터 3주간 웹툰기초교육(스토리텔링과정)이 경주시청 대회의실에서 진행된다. 17세 이상을 대상으로 웹툰스토리 창작 실습과 개별 피드백을 통해 기초를 다질 수 있는 과정이다.

특히 이번 과정에는 이미 드라마로도 제작돼 방영됐던 네이버웹툰 ‘동네변호사 조들호’의 해츨링 작가가 강사로 참여한다.

다음 달 8일부터 시작되는 ‘스쿨툰 과정’은 대릉원 인근 한옥 도서관 문정헌에서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웹툰 기초이론과 클립스튜디오를 활용한 웹툰창작 수업이 3주간 진행된다.

또 1:1 멘토링 프로그램과 체험 프로그램 등 웹툰에 관심 있는 도민이 웹툰 창작을 체험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계획하고 있다.

웹툰 관련 상세 교육프로그램은 경북콘텐츠진흥원 홈페이지(www.gcube.or.kr) 에서 확인 가능하며, 전 과정 무료로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김상철 경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대비해 언택트 콘텐츠산업 중의 하나인 웹툰산업의 인재를 발굴·양성해 경북 웹툰산업의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양승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승복 기자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