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주시의회, 고 최숙현 선수 사건 진상조사 촉구 성명서 발표
경주시의회, 고 최숙현 선수 사건 진상조사 촉구 성명서 발표
  • 황기환 기자
  • 승인 2020년 07월 09일 17시 17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7월 10일 금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의원 6명 '진상 규명·재발 방지 대책반' 구성
경주시의회 이동협 문화행정위원장(가운데)을 비롯한 ‘진상 규명 및 재발 방지 대책반’ 소속 시의원들이 9일 경주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고 최숙현 선수 사망에 대한 진상조사와 재발장지를 촉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하고 있다.
경주시의회가 고 최숙현 선수 사망 사건에 대한 철저한 진상 조사와 재발 방지를 촉구했다.

경주시의회는 9일 시청 브리핑룸에서 가진 기자회견을 통해 발표한 성명서에서 “안타까운 사고를 사전에 예방하지 못한 사실에 경주시의회는 엄중한 책임감을 느끼며 시민들께 깊은 유감의 뜻을 전한다”며 “갑작스런 사고로 큰 상처를 입었을 유가족들에게도 진심 어린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지난해 경주시체육회에서 실업팀 운동선수들의 인권침해 실태 조사를 실시했음에도 불구하고, 지속적인 폭력과 따돌림이 있었다는 폭로에 경악과 분노를 감출 수 없다”면서 “특히 상습적인 폭력 앞에 여성으로서 느꼈을 두려움과 홀로 감내해야 했던 고통을 생각하면 안타깝고 미안한 마음을 금할 길이 없다”고 했다.

또한 “경주시는 직장 운동선수의 인권침해에 대한 철저한 조사를 실시하고, 재발 방지 대책을 신속히 마련할 것과 수사기관은 가해자에 대한 철저한 진상 조사를 통해 범죄 행위에 대해 엄중하게 처벌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

한편 경주시의회는 지난 8일 전체의원 간담회를 통해 트라이애슬론 선수 사망 사건에 대해 경주시체육회·경주시로부터 그동안의 경과 및 조치사항과 향후계획에 대해 보고를 받았다.

이 자리에서 시의회는 이동협 문화행정위원장, 김순옥 의회운영위원장, 한영태 의원, 장복이 의원, 서선자 의원, 김태현 의원 등 6명으로 ‘진상 규명 및 재발 방지 대책반’를 구성했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