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제5대 청장에 최삼룡 전 대구시 시민안전실장 임명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제5대 청장에 최삼룡 전 대구시 시민안전실장 임명
  • 배준수 기자
  • 승인 2020년 07월 09일 17시 5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7월 10일 금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삼룡 신임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장.

제5대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청장(1급·지방관리관)에 최삼룡(57) 전 대구시 시민안전실장(2급)이 임명됐다.

최 신임 청장은 개방형 직위 공모를 통해 대구·경북 경력직 공무원 최초로 1급 승진의 영예를 안았다.

대구 출신으로 영남고와 서울대 정치학과를 졸업한 최 신임 청장은 1988년 제31회 행정고시를 통해 공직생활을 시작했으며, 대구시 경제정책과장과 기획관, 달성군 부군수, 창조경제본부장, 재난안전실장, 시민안전실장 등을 역임했다. 임기는 2023년 6월 말까지다.

최 신임 청장은 10일 취임식을 대신해 수성의료지구 내 SW융합테크비즈니스센터와 입주기업을 방문하는 등 현장에서 본격 업무를 시작한다.

최 청장은 “경제 분야에서 쌓은 풍부한 경험과 역량을 바탕으로 수도권 규제 완화와 미·중 무역전쟁 등 국내외 불리한 투자여건을 극복하고 코로나19로 침체한 지역경제 회복에 집중하겠다”면서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의 재도약을 위해 외자 유치뿐만 아니라 혁신생태계 조성 등 지역발전을 견인하는 중심축으로서 역할을 강화하겠다”고 각오를 말했다.
 

배준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배준수 기자
배준수 baepro@kyongbuk.com

법조, 건설 및 부동산, 의료, 유통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