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항시 "선제적 적조 대비…5년연속 적조 피해 제로 도전"
포항시 "선제적 적조 대비…5년연속 적조 피해 제로 도전"
  • 곽성일 기자
  • 승인 2020년 07월 10일 09시 4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7월 10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시는 올해 국립수산과학원이 연안 수온이 평년대비 0.5~1℃ 정도 높을 것으로 전망함에 따라, 9일 영일만 신항 북방파제 앞 1마일 해상에서 민·관 합동 적조방제 사전 모의훈련을 실시했다.
포항시가 매년 적조방제 훈련실시, 적조·고수온 취약어종 조기출하, 수산양식시설 사전점검 등 선제적으로 적조에 대비한 결과 2016년 이후로 지난 4년간 포항시의 적조피해는 ‘전무’했으며, 올해도 적조방제 사전 모의훈련을 통해 5년간 적조 피해 ZERO화에 도전한다.

포항시는 올해 국립수산과학원이 연안 수온이 평년대비 0.5~1℃ 정도 높을 것으로 전망함에 따라, 9일 영일만 신항 북방파제 앞 1마일 해상에서 민·관 합동 적조방제 사전 모의훈련을 실시했다.

이날 훈련은 해수부, 경북도, 포항시, 경주시, 포항해경, 어업인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조업 중인 어선에서 가상의 적조띠를 발견하는 것을 시작으로 황토살포 바지선, 어업지도선, 해경 방제정, 동원어선 등 총 17척의 방제선들이 적조 발생 가두리어장에 황토살포 및 검경활동 등을 실시했다.

포항시는 고수온·적조 피해 예방을 위해 13억 원의 예산을 확보하여 액화산소 425톤, 면역증강제 8.8톤, 순환펌프 479대, 냉각기 4대, 히트펌프 2대 등 수산재해 방제장비를 사전 지원하였으며, 향후 수산재해 발생 시 빠른 피해 원인 규명 및 신속한 폐사체 처리를 위한 수산재해 합동피해 조사반을 편성할 계획이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적조·고수온의 선제적 대응을 위해 모든 행정력을 집중해 수산생물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어업인들도 개인 방제 장비의 사전 점검, 수산물 조기 출하 등 자율적인 선제적 방제활동에 참여해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곽성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곽성일 기자
곽성일 기자 kwak@kyongbuk.com

행정사회부 데스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