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북경찰, 경주 트라이애슬론 ‘팀 닥터’ 체포
경북경찰, 경주 트라이애슬론 ‘팀 닥터’ 체포
  • 이정목 기자
  • 승인 2020년 07월 10일 18시 0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7월 10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경찰청.
경주 트라이애슬론(철인3종)팀의 ‘팀 닥터’로 불리는 A(45)씨가 10일 경찰에 체포됐다.

이날 경북경찰청은 A 씨를 폭행과 불법의료행위 등의 혐의로 주거지에서 체포하고 압수수색을 펼쳤다.

경북경찰청은 전담수사팀을 광역수사대 4개 팀으로 확대 편성해 경주시청 트라이애슬론팀 전·현직 선수를 상대로 폭행 등의 피해를 당했다는 진술을 확보했다.

또 중복수사 등으로 인한 피해선수들의 불편과 인권침해를 막고 신속한 수사 진행을 위해 대구지방검찰청 특별수사팀과 공조체계를 구축해 수사하고 있으며, 피해자 심리상담 등의 보호활동도 펼치고 있다.

이정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정목 기자
이정목 기자 mok@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