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항해경 민간해양구조대, 해상 전복 레저보트 승선원 전원 구조
포항해경 민간해양구조대, 해상 전복 레저보트 승선원 전원 구조
  • 손석호 기자
  • 승인 2020년 07월 12일 15시 59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7월 12일 일요일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오전 포항해양경찰서 민간해양구조대가 북구 청하면 앞 100m 해상에서 전복된 레저보트의 승선원 4명을 구조하고 있다. 포항해양경찰서 제공
포항 청하면 앞바다에 레저보트가 전복돼 승선원이 민간해양구조대에 전원 구조됐다.

포항해양경찰서에 12일 오전 9시께 포항 북구 청하면 앞 100m 해상에서 승선원 4명을 태우고 운행하던 레저보트(1.3t)가 전복됐다.

해경은 영일만파출소 연안구조정, 구조대, 함정을 현장에 보냈고, 신속한 구조를 위해 사고지점 인근 민간해양구조대에 상황을 전했다.

인근에 있던 민간해양구조대 보트(2.4t)가 전복된 보트 위에 올라가 있던 승선원 4명(구명조끼 전원 착용)을 오전 9시 27분께 전원 구조했다.

승선원 모두 건강상 이상이 없었으며, 전복된 레저보트는 오도2리 항으로 예인됐다.

포항해경 관계자는 “바다 날씨는 언제든 급변할 수 있으므로 만일을 대비해 레저 활동 전 해상 기상 확인이 필요하다”며 “각종 장비에 대한 점검을 철저히 하고 구명조끼 착용은 반드시 지켜야 한다”고 당부했다.

손석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손석호 기자
손석호 기자 ssh@kyongbuk.com

포항 북구지역, 검찰, 법원 등 각급 기관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구독자 2020-07-13 10:13:28
포항 해경 감사드립니다
앞으로도 많은 시민들을 지켜 주시기 바랍니다
오늘도 비가 많이 오고 있습니다 안전하게 지켜 주셔서 감사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