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주시, 장애인 기초재활교육센터 개관…체력단련실 등 시설 마련
경주시, 장애인 기초재활교육센터 개관…체력단련실 등 시설 마련
  • 황기환 기자
  • 승인 2020년 07월 15일 20시 5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7월 16일 목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시는 15일 황성동에 위치한 경주시장애인기초재활교육센터 준공 및 개관식 개최했다.
경주시는 15일 장애인단체 회원 등 7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주시장애인기초재활교육센터 준공 및 개관식 행사를 열었다.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주낙영 시장과 서호대 경주시의회 의장, 이성국 경주시장애인단체협의회장 등 최소한의 인원만 참석한 가운데 현판 제막 및 커팅식을 비롯해 표창·감사패 수여, 시설 견학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경주시장애인기초재활교육센터는 70억 원의 예산으로 황성동 792-10번지 일원 부지에 2018년 8월에 착공, 지난 2월에 준공됐다.

센터에는 장애인 단체 사무실 11개, 기초재활교육장 4개, 장애인전용 체력단련실, 회의실 등이 있어 장애인들의 자립 및 재활, 권익향상에 중추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주낙영 시장은 “경주시 장애인들의 오랜 숙원사업이었던 경주시장애인기초재활교육센터의 개관을 진심으로 축하하며, 앞으로 장애인들이 살기 좋은 도시를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주시 장애인 수는 1만 6500명으로 시 전체인구의 6.3%이며 시 전체 예산의 30%인 3600억 원을 사회복지예산으로 편성해 사회복지 시책을 시정의 최우선 과제로 삼고 있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