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사설] 군위군민 마음에 흡족한 수준 인센티브 내라
[사설] 군위군민 마음에 흡족한 수준 인센티브 내라
  • 경북일보
  • 승인 2020년 07월 27일 17시 2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7월 28일 화요일
  • 19면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10만 경북·대구지역민의 염원인 통합신공항의 최종 후보지 결정 시한이 나흘 앞으로 다가왔다. 군위군이 31일까지 소보 유치 신청을 하지 않으면 의성 비안·군위 소보 공동후보지가 통합신공항 최종 이전지에서 자동 탈락한다.

한가지 희망적인 것은 29일 김영만 군위군수가 정경두 국방부 장관을 직접 대면해서 의사를 조율한다는 점이다. 국방부 최고 책임자와 군위군수는 역사적 사명의식을 갖고 서로의 입장 차를 좁혀 수년 간 공들인 통합공항 이전 작업의 무산이라는 최악의 결과는 막아야 한다.

김 군수와 군위군민은 국방부 장관이 직접 의사 파악에 나선 만큼 허심탄회하게 입장을 밝혀 공동후보지 신청을 위한 명분을 확보할 수 있기를 바란다. 또한 국방부는 물론 경북도와 대구시는 군위군민이 마음에 흡족하다 할 정도의 인센티브를 명문화해서 제시해야 한다.

사실 군위군민이 우려하는 것은 군사 공항이 들어오는데 따른 소음문제 등 아주 구체적이고 실제적인 사항이다. 이런 문제에 대해 국방부는 구체적이고 실질적인 대안을 제시해야 한다. 국방부는 국방부대로 주민의 마음을 돌릴 수 있는 대안을 갖고 군수와 협의해야 한다.

26일 국방부와 경북도, 대구시의 공항 관련 실무자들이 중재안의 명문화 작업을 벌였다. 3개 기관은 민항터미널과 부대시설, 군 영외 관사 2500가구, 항공클러스터 군위·의성 각 3.31㎢(약 100만 평), 공항IC와 공항 진입도로 신설, 군위 동서 관통 도로, 경북도·대구시 공무원연수시설 등을 공동후보지 선정 때의 인센티브로 제시했다. 항공클러스터를 제외한 대부분의 경제적 시너지를 낼 수 있는 사업들이 군위군에 집중돼 있다.

군위군의 대구 편입도 선언적으로 할 것이 아니라 방안이나 절차 등 구체적인 로드맵을 만들어 군위군민에게 제시해야 한다. 이왕 경북도와 대구시의 행정 통합 논의가 되고 있는 마당에 주저할 일이 없다.

삼고초려 하듯 국방부와 경북도, 대구시가 군위·의성의 동의를 끌어내기 위해 진심을 다해 노력해야 한다. 4차산업혁명 시대라는 시대변화와 코로나19라는 전대미문의 역경을 맞은 경북·대구는 자칫 실기하면 한 때 대한민국의 주역이었다는 추억만 되새기는 피폐한 지역으로 전락하고 말 것이다.

부산·울산·경남이 무산됐던 ‘가덕도신공항’ 건설을 기정 사실화하며 부산·경남지역 언론은 물론 일부 서울에서 발행되는 신문에 특집 기사를 싣는 등 공세가 거세지고 있다. 자칫 정치적 입김이 작용해 지역민의 숙원인 통합신공항이 무산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국방부와 경북도, 대구시는 군위군민과 의성군민의 마음이 흡족하다 할 정도의 명문화된 중재안을 제시하고 진인사대천명의 심정으로 임해야 한다.
 

경북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과유불급 2020-07-27 18:42:05
군수님! 군민모두 우보에 공항유치를 위해 노력하신 내용 잘 알고있습니다. 그리고 여러가지 어려움 감내하면서도 유치를 할려는 이유도 잘알고있습니다. 국방부 원칙에 의해 투표표결로 결정나서 이것이 민주적 절차로 진행된점도 잘 알고있습니다.
저도 조금이나마 군위군을 이해해본다면 우리가 대구경북 미래 발전을 위해 통합 신공항이 만들어져야하는 당위성에 대해서 목소리를 높이면 높일 수록 군위군민들에게는 니네들 목적 달성에만 눈먼 사람들로 보일 수도 있겠구나..하는 반성의 자세를 갖게해요..
군수님, 군민 여러분..!
저희들이 대구경북 발전만 앞세우고 군민들을 희생을 강요하는 일들을 절대로하지 않고있다는 사실도 꼭 알아주시면 고맙겠습니다. 순수하게 대구.경북 미래발전을 위해 그렇다는 말씀드리고 군위군민들의 양보에 대해서

쓸데 없는 짓은 그만 2020-07-27 17:57:13
군위군민들이 흡족하게 여길 인센티브를 왜?
쓸데없는 발광 짓은 그만해라.
공동후보지는 인센티브가 공평하게 배분돼야 공정한 것이다.
김영만이가 유치신청 하든 말든 내버려 둬라.
신청하면 군위가 살 것이고 안 하면 소멸할 것인데
왜 옆에서 감놔라 배놔라 짓이야?
김영만이 간뎅이 키워서 뭣 하려고?
불공평하게 짜여진다면 나중에 의성군이 가만있지
않을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