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양군, 지역농가에 고추 병해충 방제 철저 당부
영양군, 지역농가에 고추 병해충 방제 철저 당부
  • 정형기 기자
  • 승인 2020년 07월 30일 16시 3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7월 31일 금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마로 탄저병이 발생한 고추 모습
영양군은 길어진 장마로 인해 고추에 병해충이 급격히 증가할 우려가 크다며 방제를 철저히 해줄 것을 30일 당부했다.

장마로 인해 고온 다습한 기후가 계속되면 높은 습도에 약한 특성이 있는 고추는 탄저병, 역병, 해충 등이 발생할 가능성이 높다.

이 병들은 모두 균에 의한 질병으로 물을 좋아하는 특징이 있어 장마철 물에 의한 전염이 특히 높으며, 담배나방, 총채벌레는 7~8월에 집중 발생한다.

이런 병해충은 예방적 방제살포가 중요하므로 장마철 비가 오기 전에 고추밭에 예방적 방제가 중요하나, 비가 온 뒤에라도 약제를 살포해 주어야 한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전국 제일 명품고추 명성 유지와 농가들이 피해를 입지 않도록 더욱더 세심한 방제 속에 고품질 고추 생산량 확보와 농가소득이 증대 되도록 힘써 주기를 바란다”고 했다.

정형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정형기 기자
정형기 기자 jeonghk@kyongbuk.com

경북교육청, 안동지역 대학·병원, 경북도 산하기관, 영양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