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토] 포항공항, 김포·제주 하늘길 다시 '활짝'
[포토] 포항공항, 김포·제주 하늘길 다시 '활짝'
  • 이은성 기자
  • 승인 2020년 07월 30일 20시 59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7월 30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포, 제주의 하늘길이 다시 열려 첫 운항을 하루앞둔 30일 포항시 남구 동해면 포항공항에서 직원들이 막바지 준비를 하고 있다. 포항공항에 취항한 진에어는 31일 오전부터 189석 규모의 B737-800 항공기를 해당 노선에 투입, 포항-김포 노선은 하루 1회, 포항-제주 노선은 하루 2회 왕복 운항할 예정이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김포, 제주의 하늘길이 다시 열려 첫 운항을 하루앞둔 30일 포항시 남구 동해면 포항공항에서 직원들이 손님맞을 막바지 준비를 하고 있다. 포항공항에 취항한 진에어는 31일 오전부터 189석 규모의 B737-800 항공기를 해당 노선에 투입, 포항-김포 노선은 하루 1회, 포항-제주 노선은 하루 2회 왕복 운항할 예정이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김포, 제주의 하늘길이 다시 열려 첫 운항을 하루앞둔 30일 포항시 남구 동해면 포항공항에서 직원들이 손님맞을 막바지 준비를 하고 있다. 포항공항에 취항한 진에어는 31일 오전부터 189석 규모의 B737-800 항공기를 해당 노선에 투입, 포항-김포 노선은 하루 1회, 포항-제주 노선은 하루 2회 왕복 운항할 예정이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김포, 제주의 하늘길이 다시 열려 첫 운항을 하루앞둔 30일 포항시 남구 동해면 포항공항에서 직원들이 손님맞을 막바지 준비를 하고 있다. 포항공항에 취항한 진에어는 31일 오전부터 189석 규모의 B737-800 항공기를 해당 노선에 투입, 포항-김포 노선은 하루 1회, 포항-제주 노선은 하루 2회 왕복 운항할 예정이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김포, 제주의 하늘길이 다시 열려 첫 운항을 하루앞둔 30일 포항시 남구 동해면 포항공항에서 직원들이 손님맞을 막바지 준비를 하고 있다. 포항공항에 취항한 진에어는 31일 오전부터 189석 규모의 B737-800 항공기를 해당 노선에 투입, 포항-김포 노선은 하루 1회, 포항-제주 노선은 하루 2회 왕복 운항할 예정이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김포, 제주의 하늘길이 다시 열려 첫 운항을 하루앞둔 30일 포항시 남구 동해면 포항공항에서 직원들이 손님맞을 막바지 준비를 하고 있다. 포항공항에 취항한 진에어는 31일 오전부터 189석 규모의 B737-800 항공기를 해당 노선에 투입, 포항-김포 노선은 하루 1회, 포항-제주 노선은 하루 2회 왕복 운항할 예정이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김포, 제주의 하늘길이 다시 열려 첫 운항을 하루앞둔 30일 포항시 남구 동해면 포항공항에서 직원들이 손님맞을 막바지 준비를 하고 있다. 포항공항에 취항한 진에어는 31일 오전부터 189석 규모의 B737-800 항공기를 해당 노선에 투입, 포항-김포 노선은 하루 1회, 포항-제주 노선은 하루 2회 왕복 운항할 예정이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김포, 제주의 하늘길이 다시 열려 첫 운항을 하루앞둔 30일 포항시 남구 동해면 포항공항에서 직원들이 손님맞을 막바지 준비를 하고 있다. 포항공항에 취항한 진에어는 31일 오전부터 189석 규모의 B737-800 항공기를 해당 노선에 투입, 포항-김포 노선은 하루 1회, 포항-제주 노선은 하루 2회 왕복 운항할 예정이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김포, 제주의 하늘길이 다시 열려 첫 운항을 하루앞둔 30일 포항시 남구 동해면 포항공항에서 직원들이 손님맞을 막바지 준비를 하고 있다. 포항공항에 취항한 진에어는 31일 오전부터 189석 규모의 B737-800 항공기를 해당 노선에 투입, 포항-김포 노선은 하루 1회, 포항-제주 노선은 하루 2회 왕복 운항할 예정이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김포, 제주의 하늘길이 다시 열려 첫 운항을 하루앞둔 30일 포항시 남구 동해면 포항공항에서 직원들이 손님맞을 막바지 준비를 하고 있다. 포항공항에 취항한 진에어는 31일 오전부터 189석 규모의 B737-800 항공기를 해당 노선에 투입, 포항-김포 노선은 하루 1회, 포항-제주 노선은 하루 2회 왕복 운항할 예정이다.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김포와 제주의 하늘길이 다시 열려 첫 운항을 하루 앞둔 30일 포항시 남구 동해면 포항공항에서 직원들이 막바지 준비를 하고 있다. 포항공항에 취항한 진에어는 31일 오전부터 189석 규모의 B737-800 항공기를 해당 노선에 투입, 포항-김포 노선은 하루 1회, 포항-제주 노선은 하루 2회 왕복 운항할 예정이다.

이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은성 기자
이은성 기자 sky@kyongbuk.com

경북일보 사진기자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