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필리핀서 한인 환전소에 총기 강도…거액 털려
필리핀서 한인 환전소에 총기 강도…거액 털려
  • 연합
  • 승인 2020년 08월 03일 17시 25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8월 03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총 강도(PG)[이태호, 최자윤 제작]. 연합
권총 강도(PG)[이태호, 최자윤 제작]. 연합

필리핀 메트로 마닐라에서 한국인이 운영하는 환전소에 2인조 총기 강도가 들어 한 명이 부상하고, 거액이 털리는 사건이 발생해 현지 경찰이 본격 수사에 착수했다.

3일 현지 소식통과 주필리핀 한국대사관에 따르면 사건은 지난 1일 오전 11시께(현지시간) 마닐라에서 40대 후반의 한국인 교민이 운영하는 환전소에서 발생했다.

권총을 든 2인조 강도가 들이닥쳐 40대 중반의 한국인 직원 머리를 권총으로 가격하고 금고에 든 거액의 현금을 빼앗아 달아났다.

당시 사무실에는 한인 사장이 없었고, 한국인 지인 한 명이 더 있었으나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용의자들은 도주 직전 사무실에 있는 폐쇄회로TV(CCTV) 저장 장치를 챙긴 뒤 유리창에 총을 한 발 쏴 피해자들에게 겁을 준 것으로 알려졌다.

이 같은 일이 벌어지자 한국대사관은 곧바로 사건 담당 영사를 현장에 파견했고, 코리안 데스크(현지에 파견된 한인 사건 처리 전담 경찰관)도 현지 경찰과 공조하고 있다.

경찰은 사건 당시 환전소에 평소보다 훨씬 많은 현금이 있다는 사실을 알고 있는 인물과 관련된 범행으로 보고 용의자를 압축하고 있다.

주필리핀 한국대사관은 현지 교민들에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여파로 경제가 많이 어려워진 것을 고려해 신변과 재산 보호 조치를 강화해달라”고 당부했다.
 

연합의 다른기사 보기
연합
연합 kb@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