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상주 화남면 '행복 나눔봉사대', 취약계층 환경정비 봉사활동
상주 화남면 '행복 나눔봉사대', 취약계층 환경정비 봉사활동
  • 김범진 기자
  • 승인 2020년 08월 03일 18시 47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8월 04일 화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주시 화남면 ‘행복 나눔봉사대’ 10여 명이 지난달 31일 역내 취약계층인 홀몸노인 가구를 방문해 환경정비 봉사활동으로 집 주변의 풀베기와 환경정화 활동을 하고 있다. 상주시 제공

상주시 화남면(면장 정하목) 직원 학습동아리 ‘행복 나눔봉사대’는 지난달 31일 지역 내 취약계층인 홀몸노인 가구를 대상으로 환경정비 봉사활동을 했다고 3일 밝혔다.

이날 ‘행복 나눔봉사대’ 10여 명은 평온리의 거동이 불편하고 기초생활보장 수급자인 홀몸노인의 가구를 방문해 집 주변 풀베기와 환경정화 활동 등을 했다.

‘행복 나눔봉사대’는 화남면 직원들 15여 명으로 구성됐고 소외계층을 발굴해 맞춤형 편의를 제공하며 안전한 노후 생활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봉사활동 단체다.

정하목 화남면장은 “지속적인 봉사활동으로 이웃과 함께하는 화남면을 만들어가겠다”며 “특히 코로나 19 장기화에 따른 소외계층이 없도록 자세히 살피겠다”고 말했다.
 

김범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범진 기자
김범진 기자 kbj@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