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북도의회, 포항지진특별법 시행령 입법예고안 개정 촉구
경북도의회, 포항지진특별법 시행령 입법예고안 개정 촉구
  • 양승복 기자
  • 승인 2020년 08월 04일 18시 21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8월 05일 수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명서 발표
고우현 의원을 비롯한 경북도의회 의원들이 4일 도의회 앞마당에서 포항지진특별법 시행령 입법예고안 개정을 촉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하고 있다.
경북도의회는 4일 도의회 앞마당에서 포항지진특별법 시행령 입법예고안 개정을 촉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이날 성명서 발표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지난달 27일 입법예고한 포항지진 특별법 시행령 개정안에 포함된 피해금액의 70% 지원, 유형별 지원한도 규정 등 실질적인 피해구제에 걸림돌이 되는 독소조항에 대한 개정을 촉구하기 위해 마련됐다.

도의회는 성명에서 “포항지진은 엄연한 촉발지진으로 그 책임이 국가에 있는 인재임이 명백한데도 국가에서는 과연 책임을 인정하려는 진의를 갖고 있는지 조차 의심스럽다”며 피해구제 지원금 100% 지원 및 피해유형별 지원 한도 규정 삭제, 지진피해 지역 경제 활성화 및 공동체 회복을 위한 대책 수립 촉구, 포항지진 특별법 시행령 개정을 위한 주민공청회 실시를 촉구했다.

특히 “입법예고한 시행령 일부개정안의 유형별 지원한도와 70% 라는 납득하기 어려운 지원비율은 특별법 제14조에서 피해주민들에게 실질적인 피해구제를 하겠다고 명시한 것과 완전히 배치되는 것” 이라고 비판의 목소리를 높였다.

고우현 의장은 “지진발생 이후 포항시민들이 겪고있는 고통과 피해를 잘 알고 있다”며 “포항시민들의 의견이 시행령 개정안에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박정현 건설소방위원장은 “포항지진은 지열발전으로 촉발된 인재로 판명 난 만큼 피해시민이 정부로부터 정당하고 실질적인 구제를 받을 수 있도록 위원회 차원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양승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승복 기자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