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스코ICT, 장애인·청소년 대상 유튜브 공모전 개최
포스코ICT, 장애인·청소년 대상 유튜브 공모전 개최
  • 이종욱 기자
  • 승인 2020년 08월 04일 20시 59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8월 05일 수요일
  • 12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튜브 제작과정 교육도 진행
포스코ICT가 운영하고있는 유튜브 크리에이터 양성과정에 참여하고 있는 참가자가 스튜디오에서 영상제작을 실습하고 있다.
포스코ICT(대표 손건재)가 지난해에 이어 장애인과 청소년을 대상으로 유튜브 공모전을 개최한다.

올해는 성인부와 청소년부로 나눠 개인 또는 팀 단위로 진행된다.

성인부의 경우 장애인 단독 또는 비장애인과 팀을 이뤄 참여 가능하다.

청소년부는 장애여부와 상관없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장애인식개선에 관한 것을 주제로 하면 된다.

접수마감은 오는 31일 까지며, 시상은 성인부와 청소년부로 나눠 포스코ICT상(1편)·최우수상(2편)·우수상(2편)·장려상(4편)·도전상(10편)을 시상할 계획이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포스코ICT 홈페이지(www.poscoict.com)에서 확인 가능하다.

포스코ICT는 유튜브 공모전과 함께 ‘유튜브 크리에이터 양성 프로그램’도 함께 운영한다.

이번 공모전에 앞서 장애인을 대상으로 3개월 과정으로 영상 기획· 촬영·편집 등 유튜브 제작 전 과정을 교육한다.

특히 실제 영상제작이 가능하도록 촬영 스튜디오를 갖추고, 장비와 소품 등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윤수걸 포스코ICT 기업시민사무국장은 “유튜브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영상 제작과정을 교육하는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여기서 배운 솜씨를 실전에서 마음껏 뽐낼 수 있도록 하기 위해 공모전을 개최하게 됐다” 며 “IT기업 업(業)의 특성을 살려 유튜브 제작, AI 및 Big Data 교육 등 ‘스마트 스쿨’ 활동을 적극 추진해 포스코그룹의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 경영이념을 실천하고 있다” 고 설명했다.

한편 시각장애인 가수로 활동하고 있는 이현학(35)씨의 경우 포스코ICT가 마련한 유튜브공모전에 참여한 뒤 올들어 코로나19로 설 수 있는 무대가 줄어들자 ‘워너두(wanna Do)’라는 유튜브 채널을 직접 만들어 세상과 소통하고 있다.

이종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종욱 기자
이종욱 기자 ljw714@kyongbuk.com

정치, 경제, 스포츠 데스크 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