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월악산국립공원, 8월부터 친환경도시락 서비스 운영
월악산국립공원, 8월부터 친환경도시락 서비스 운영
  • 황진호 기자
  • 승인 2020년 08월 06일 07시 4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8월 06일 목요일
  • 1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찬 도시락
국립공원공단 월악산국립공원사무소(소장 허영범)는 8월부터 11월까지 4개월간 친환경도시락 서비스를 운영을 한다.

월악산국립공원 친환경 도시락 서비스는 탐방객이 도시락을 준비해야 하는 불편을 해소하고, 일자리 창출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뿐만 아니라, 산행 중 발생되는 일회용품 쓰레기를 줄일 수 있는 1석3조의 서비스다.

월악산 친환경 도시락 음식업체별 각기 다른 메뉴로 서비스 시행하며, 올해는 산행 도시락(영봉·만수봉탐방로)뿐만 아니라 야영장 아침 도시락(닷돈재 풀옵션·닷돈재 자동차·덕주·송계 자동차 야영장) 서비스도 시행된다.

예약 주문은 카카오톡 채널에서 ‘월악산 내 도시락을 부탁해’를 검색한 후 친구 추가하여 채팅을 통해 예약하며, 탐방 1일전 오전 12시까지 예약 해야된다. 예약 문의는 1:1채팅 및 카카오톡 프로필에 게시된 각 음식업체 연락처를 통해 가능하다.

산행도시락 이용요금은 1인분 8000원, 야영장 아침도시락은 1인분 1만 원으로 예약 시 안내되는 계좌로 입금하면 주문이 완료된다.

자세한 이용방법은 카카오톡 채널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산행도시락 메뉴는 돼지주물럭 도시락, 산채비빔밥 도시락, 쌈 도시락, 5찬 도시락 등이 있으며 야영장 아침도시락은 올갱이해장국, 황태해장국, 자연산능이잡버섯전골, 토속된장찌개 등이 있어 맛과 영양을 함께 즐길 수 있다.

월악산국립공원사무소 이의준 탐방시설과장은“‘월악산 내 도시락을 부탁해’ 서비스는 월악산 영봉과 만수봉으로 가는 모든 코스에서 이용할 수 있으며, 월악산 송계지구 야영장에서도 간편하게 아침 식사를 해결할 수 있게 되었다”며 “월악산국립공원을 방문하는 탐방객의 도시락 준비 부담을 덜어주고, 친환경 도시락 서비스 이용이 더 편리해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산채비빔밥
쌈 도시락
자연산능이잡버섯전골
돼지주물럭
올갱이해장국
황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진호 기자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