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도레이첨단소재, 육군 제5포병 여단에 비말차단 마스크 2만장 기증
도레이첨단소재, 육군 제5포병 여단에 비말차단 마스크 2만장 기증
  • 하철민 기자
  • 승인 2020년 08월 06일 11시 55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8월 06일 목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해상 도레이첨단소재 대표이사 사장
전해상 도레이첨단소재 대표이사 사장

도레이첨단소재(대표이사 사장 전해상)가 자매부대인 육군 제5 포병 여단(여단장 김남훈 준장)에 비말차단 마스크 2만 장을 전달했다고 5일 밝혔다.

전해상 사장은 “언제나 국가안보에 헌신하는 장병들의 노고에 감사를 표한다”라며 “마스크가 더운 여름 장병들의 코로나 감염 예방과 사기진작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자매 부대가 국토방위 최전선에서 소임을 다하는 만큼 도레이첨단소재도 기술력 혁신으로 관련 산업과 경제발전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전했다.

이번에 기증한 마스크는 장병들의 안전을 위해 방문하지 않고 물품만 전달했는데 2012년 결연을 맺은 이후 도레이첨단소재는 모범 부사관 초청행사, 임직원 자녀 병영체험, 발전기금 전달 등 매년 다양한 교류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한편 도레이첨단소재는 그동안 국내 마스크 부족사태 해결을 위해 필수 소재인 MB필터를 신속히 공급한 데 이어 2겹 마스크가 가능한 정전SMS 부직포를 개발해 수급 안정화에 기여해왔다.

또한 최근에는 가볍고 통기성이 좋은 비말차단용 부직포를 개발, 공급함으로써 핵심소재 개발로 국민의 안전을 위해 기여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하철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하철민 기자
하철민 기자 hachm@kyongbuk.com

부국장, 구미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