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칠곡군, 폭염 대비 건강취약계층 ‘방문건강관리서비스’ 강화
칠곡군, 폭염 대비 건강취약계층 ‘방문건강관리서비스’ 강화
  • 박태정 기자
  • 승인 2020년 08월 07일 09시 27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8월 07일 금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칠곡군보건소가 여름철 폭염을 대비해 고혈압, 당뇨병 등 만성질환자와 65세이상 노인 등 건강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방문건강관리서비스’를 강화한다.
칠곡군은 6일 여름철 폭염을 대비해 고혈압, 당뇨병 등 만성질환자와 65세 이상 노인 등 건강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방문건강관리서비스’를 강화한다고 밝혔다.

칠곡군보건소는 폭염 발생 시 신속하고 효과적인 관리를 통해 인명피해를 사전에 예방하고자 권역별 4개팀 8명의 방문건강관리전담팀이 대상자들의 가정과 경로당을 방문해 건강상태를 확인한다.

이를 통해 온열질환의 증상 및 대처요령, 폭염 발생 시 신속 대응법 등을 교육하고 햇빛차단을 위한 쿨토시와 보냉가방, 물통 등 홍보물품도 지원한다.

문귀정 칠곡군보건소장은 “건강수칙을 지키는 것만으로도 폭염으로 인한 피해를 어느 정도 예방할 수 있다”며 “건강하게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건강수칙을 준수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태정 기자
박태정 기자 ahtyn@kyongbuk.com

칠곡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