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상]청송 길안천서 승용차 탄 채 떠내려가던 여성 1명 극적 구조
[영상]청송 길안천서 승용차 탄 채 떠내려가던 여성 1명 극적 구조
  • 오종명 기자
  • 승인 2020년 08월 08일 19시 25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8월 08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송에서 승용차에 탄 채로 하천을 떠내려가던 여성 운전자가 극적으로 구조됐다.

경북소방본부에 따르면 8일 오후 2시 34분께 청송군 현서면 구산리 길안천에서 여성 1명이 승용차를 탄 채 급류에 떠내려가다 차량이 둑에 걸렸다.

소방당국은 소방차 6대와 소방관 등 20여 명을 투입해 이날 오후 3시 51분께 차량에 타고 있던 운전자를 구조했다.

A씨는 길안천 인근 도로에서 운전하다가 하천으로 미끄러진 뒤 급류에 의해 200m가량 떠내려온 것으로 알려졌다.

안동소방서 관계자는 “다행히 A씨는 별다른 상처를 입지는 않았다”며 “사고 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대구기상청에 따르면 청송에는 지난 7일 0시부터 이날 오후 3시까지 91㎜가량의 비가 내렸다.
 

오종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오종명 기자
오종명 기자 ojm2171@kyongbuk.com

안동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