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포항해양경찰서 ‘해상 음주운항 특별단속’ 펼친다
포항해양경찰서 ‘해상 음주운항 특별단속’ 펼친다
  • 손석호 기자
  • 승인 2020년 08월 09일 14시 57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8월 09일 일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해양경찰서가 ‘해상 음주운항 특별단속’을 실시하고 있다. 포항해양경찰서
포항해양경찰서는 ‘해상 음주운항 특별단속’을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이번 단속은 코로나19로 어수선한 사회 분위기와 성수기를 틈탄 해상 음주 운항 사고 발생이 우려됨에 따라 다중이용선박·레저기구·화물선·어선 등 모든 선박에 대해 사고 예방과 안전 문화 정착 등을 위해 진행된다.

7~14일까지 홍보·계도 활동을 한 뒤, 파출소·경비함정·상황실·VTS 등 해·육상 간 연계해 15~17일까지 3일간 특별단속을 한다.

해사안전법상 음주 운항 단속 기준은 혈중알코올 농도 0.03% 이상이다. 5월 19일부터 음주 운항 처벌규정이 강화됨에 따라 5t 이상 선박 음주 운항은 혈중알코올농도에 따라 최대 2년 이상 5년 이하 징역 또는 2000만 원 이상 3000만 원 이하 벌금에 처하게 된다.

한편, 지난 3년간 포항해경 관할에서 발생한 음주 운항 단속 건수는 2017년 6건, 2018년 4건, 지난해 2건 등 총 12건이다.

이중 어선이 전체의 약 60%인 7건을 차지했고, 레저기구 4건, 화물선 1건 등 순으로 나타났다.

포항해경 관계자는 “이번 단속으로 해양 사고를 예방하고 음주 운항에 대한 경각심을 높여 안심하고 바다를 즐길 수 있는 해양문화 정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손석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손석호 기자
손석호 기자 ssh@kyongbuk.com

포항 북구지역, 검찰, 법원 등 각급 기관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