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청도군, 농작물 병해충 예찰단 운영…"농작물 피해 선제적 대응"
청도군, 농작물 병해충 예찰단 운영…"농작물 피해 선제적 대응"
  • 장재기 기자
  • 승인 2020년 08월 10일 15시 01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8월 10일 월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도군 농작물 병해충 예찰단이 현장에 출동하여 발생 현황을 조사하고있다. 청도군 제공
청도군(군수 이승율)은 최근 잦은 강우와 일조 시간 부족으로 병해충 발생 위험이 커 농작물 피해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농작물 병해충 예찰단’을 상시 운영 중이라고 10일 밝혔다.

올해는 따뜻한 겨울 기온으로 인해 월동 병해충의 생존 밀도가 높고, 최근 길어지는 장마로 인해 병해충 발생량이 많아 적기 방제가 어려워 농작물의 피해가 예상되므로 지속적인 예찰과 적기 병해충 방제를 실시해야 한다.

지난 7일 병해충 예찰 단 전원이 관내 합동 예찰 활동을 실시해 군 전역의 주요 작물에 대한 병해충 발생 현황을 조사했다.

이를 통해 지역 농업인들에게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고 사과원 엽소피해 농가의 사후관리를 조속히 추진하도록 지도했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앞으로도 매주 1회 이상 병해충 발생이 우려되는 작목과 지역을 대상으로 지속적으로 예찰을 실시하여 병해충 발생 및 폭염에 따른 농가 피해 최소화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재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장재기 기자
장재기 기자 jjk@kyongbuk.com

청도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