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일대, 일반대학 유일 항공기 안전훈련센터 구축
경일대, 일반대학 유일 항공기 안전훈련센터 구축
  • 김윤섭 기자
  • 승인 2020년 08월 12일 15시 49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8월 12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항공기 안전훈련센터에서 경일대 항공서비스학과 재학생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경일대 제공
경일대(총장 정현태) 항공서비스학과는 최근 4년제 대학 중 최초로 객실승무원들의 안전훈련을 위한 안전훈련센터를 건립하고 전국 각지의 고교생을 대학으로 초청해 전공 체험 행사를 가졌다.

안전훈련센터는 B-737항공기와 동일한 환경(높이, 좌석배열, 기내화재 등)에서 비상상황 시 객실승무원들이 취하는 행동에 관한 모든 것을 실제로 실습하는 훈련시설이다.

비상탈출 미끄럼대, 항공기 도어 실습훈련시설, 기내 화재진압 실습시설 등을 갖추고 있으며, 안전훈련센터 구축이 완료됨에 따라 4년제 대학 중에서는 유일하게 티웨이항공 객실승무원들이 경일대에서 안전자격을 경신하거나 취득할 예정이다.

지난 8일에는 전국 각지에서 사전 신청한 고교생 20여 명이 경일대가 보유한 항공실습실(Mock-UP)과 안전훈련센터(SAFETY TRAINING CENTER)에서 전공체험 행사를 가졌다.

고교생들은 경일대 항공서비스학과 소개, 식음료제공 서비스 체험, 비상상황 대비 안전훈련, 화재진압훈련, 신입생 수시모집 대비 모의면접 등 항공승무원과 학과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시간을 가졌다.

승무원 출신 교수와 재학생의 서비스 및 안전훈련 시연 후에는 고교생들이 직접 식음료를 제공하고, 비상 시 탈출훈련과 화재진압을 위한 소과기 작동을 경험하기도 했다.

경주 안강여고 3학년 이성경(19) 양은 “실제 여객기과 같은 환경에서 탈출훈련 실습도 하고 모의면접 후 피드백을 받을 수 있어 보람 있는 시간이었다”며 “모든 체험들이 좋았고 재미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종호 학과장(항공서비스학과)은 “실제 항공기와 똑같은 환경에서 승무원들의 기내서비스를 체험하는 항공실습실에 이어 안전훈련센터까지 구축됨에 따라 학생들의 항공사 취업의 문이 활짝 열렸다”고 말했다.

김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김윤섭 기자
김윤섭 기자 yskim@kyongbuk.com

경산, 청도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