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점촌중앙초, 제58회 대통령기 전국소프트테니스대회 '독무대'
점촌중앙초, 제58회 대통령기 전국소프트테니스대회 '독무대'
  • 황진호 기자
  • 승인 2020년 08월 12일 16시 0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8월 12일 수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58회 대통령기 전국소프트테니스대회에 출전해 여자 초등부 단체전 금메달과 개인전 금·은·동메달을 획득한 점촌중앙초등학교 선수단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점촌중앙초등학교는 지난 5일부터 8일까지 전북 순창군 다목적경기장에서 개최된 제58회 대통령기 전국소프트테니스대회에 출전해 여자 초등부 단체전 금메달과 개인전 금·은·동메달을 획득하는 쾌거를 거두었다.

그동안 코로나19로 개최 예정이었던 전국대회들이 줄줄이 취소되는 상황에서 이번 대회가 어렵게 개최된 가운데 점촌중앙초 여초부는 단체전 7개 팀, 개인전은 12개 팀이 참가해 학교의 명예를 드높이고 선수 개개인의 발전된 기량을 점검하고 확인하는 대회였다.

단체전에 출전한 권유리·김가영·김민지·임수연·현다희·이주현·정혜인 선수는 서울 행당초와 결승에서 2대0으로 승리하여 금메달을 획득했으며, 개인 복식에 참가한 임수연·김가영·김민지·권유리·현다희·이주현 선수들이 금·은·동메달을 획득하는 등 여초 개인 복식은 점촌중앙초 독무대가 된 대회였다.

권혜자 교육지원과장은 “코로나19의 사회적 위급 상황에서도 연습에 열중하여 우수한 성과를 높인 선수들과 지도자 및 감독 교사의 노고에 경의를 표하며 앞으로도 학교 운동부에 대한 지원과 후원을 위한 방안들을 마련하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황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진호 기자
황진호 기자 hjh@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