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주예술의전당, 경주작가릴레이전 이상수 작가 전시 개막
경주예술의전당, 경주작가릴레이전 이상수 작가 전시 개막
  • 황기환 기자
  • 승인 2020년 08월 12일 16시 47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8월 13일 목요일
  • 1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알천미술관 지하1층 갤러리달 9월 20일까지 전시
26일 오후 5시 ‘이성수 작가와의 만남’ 진행
작가 이상수
‘2020 경주작가릴레이전’ 세 번째 이상수 작가의 ‘경주, 또 다른 풍경’이 11일 경주예술의전당 알천미술관 지하1층 갤러리달에서 개막했다.

이상수는 경주에서 태어나 초·중·고등학교를 졸업하고, 홍익대학교에서 조소를 전공한 중견작가로 43세 이후 풍경을 화폭에 담기 시작해 8년 전 무렵 고향인 경주로 돌아왔다.

조각에서 풍경화로 전환한 작가는 잘 알려지지 않아 사람들의 눈에 쉽게 띄지 않고 드러나지 않은 경주의 아름다움을 찾아 그 풍경들을 작업해오고 있다.

경주출신 이상수 작가의 ‘경주, 또 다른 풍경’전이 다음달 20일까지 경주예술의전당 지하1층 갤러리달에서 진행된다. 사진은 이상수 작가의 작품 ‘상생’.
그는 주변에서 볼 수 있는 풍경을 오랜 시간 동안 바라보며 상상력에 의한 것이 아닌 자연 형태로 재현한다.

이번 전시에서는 익숙하면서 생소하기에 특별한 작가의 작품들을 만날 수 있다.

‘이성수 작가와의 만남’은 오는 26일 오후 5시에 진행하며, 전시는 9월 20일까지 계속된다.

‘경주작가릴레이전’은 경주예술의전당 대표 브랜드 사업으로 매년 공고를 통해 역량 있는 지역예술가들을 선발해 개인전을 위한 전시 공간, 미술평론, 전시자문, 홍보 등 전시 전반을 지원한다.

올해는 총 5명의 작가가 선정돼 12월 13일까지 릴레이로 개인전을 열게 된다.

한편 알천미술관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개인 관람 위주로, 시간대별 인원을 조정해 운영하고 있다.

방문하는 관람객들은 입장 전 발열 검사, 손 소독, 마스크를 착용해야 하며, 관람하는 동안에는 개인 간 거리를 유지해야 한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