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배지숙 대구시의원, 제2 대구의료원 건립 재차 제안
배지숙 대구시의원, 제2 대구의료원 건립 재차 제안
  • 박무환 기자
  • 승인 2020년 08월 12일 17시 08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8월 13일 목요일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숙 대구시의회 의원
배지숙 대구시의회 의원

대구시의회 배지숙 의원은 12일 제2 대구의료원 건립을 재차 제안했다.

대구시의회에서 열린 ‘공공의료 확충방안 토론회’에서다.

배 의원은 토론회에서 “현재 대구의료원은 인구 250만 명의 대구시 공공의료서비스를 감당하기에는 턱없이 부족한 시설”이라는 점을 지적하면서, “코로나19 등 신종 감염병 및 각종 사회재난에 대비하고, 지역사회 의료격차 해소와 균형적인 공공의료서비스의 발전을 위해서도 공공의료기관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지역사회에서는 코로나19 2차 유행에 대비해 공공의료 확충과 대구의료원 역할 강화 등이 시급한 과제임이 공공연히 제기해 왔다.

대구경북 보건복지단체연대회의 및 코로나19 사회경제대응 대구 공동 행동이 주최한 이번 토론회는 ‘코로나19 최전선, 대구의료원의 역할과 과제 및 공공의료원 확충 방안’을 주제로 대구시의회 배지숙 의원, 김혜정 의원, 김재동 대구시 시민건강국장, 유완식 대구의료원 원장, 김건엽 경북대 예방의학과 교수 등이 참석했다.

박무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무환 기자
박무환 기자 pmang@kyongbuk.com

대구취재본부장. 대구시청 등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