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주경찰서, 다문화가족 운전면허 교실 운영
영주경찰서, 다문화가족 운전면허 교실 운영
  • 권진한 기자
  • 승인 2020년 08월 13일 16시 2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8월 14일 금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체류외국인 운전면허 교실 개강
영주경찰서는 13일부터 다음 달 10일까지 영주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와 협업으로 센터 내 교육장에서 ‘다문화가족 운전면허 교실’을 운영한다.

이번 운전면허 교실은 코로나19 감염 확산 예방을 위해 교육 인원을 제한 베트남, 중국, 필리핀, 3개국 10명을 대상으로 운영되며 매주 목요일 2시간씩 운전면허 학과시험에 대비 교육을 받는다.

체류외국인 운전면허 교실 개강
또 음주·무면허운전, 뺑소니 사고 등 외국인이 저지르기 쉬운 교통범죄 예방교육 및 코로나 19 검사 치료대상 불법체류자 통보의무 면제제도’ 홍보도 전개됐다.

류창선 영주서장은 “결혼이주여성 등 체류 외국인들의 운전면허 취득을 지속 지원하여 취업환경을 개선하고 사회 활동영역을 확대시켜 보다 안정적인 국내 생활 정착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권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권진한 기자
권진한 기자 jinhan@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