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북도, 말산업 육성 채찍질…학생승마 등 국비 27억 확보
경북도, 말산업 육성 채찍질…학생승마 등 국비 27억 확보
  • 양승복 기자
  • 승인 2020년 09월 13일 16시 56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9월 14일 월요일
  • 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청사
경북도는 농림축산식품부가 추진하는 2021년 말산업육성 지원사업 중 학생승마 체험사업 등 8개 사업에서 국비 27억원을 확보했다고 13일 밝혔다.

농림축산식품부 말산업육성 지원사업의 내년도 예산은 145억원으로 올해 204억원에 비해 29.1%가 감액되는 어려운 환경에서도 경북도는 올해 22억보다 21.7%(5억원) 증액된 27억원을 확보했다.

세부내역으로 △학생승마체험 1만1천명, 11억2500만원 △농촌관광 승마활성화 6개소 1억2400만원 △유소년승마단 창단·운영 7개소 1억3000만원 △승마대회 개최 3회, 1억5500만원 등이다.

경북도는 시군 및 사업 신청자와의 지속적인 소통과 협력으로 지역특색과 접목된 관광승마 사업을 발굴하는 등 부단한 노력 끝에 농식품부의 국비예산이 감액되는 상황에서도 국비를 증액 확보하는 성과를 거뒀다고 했다.

이희주 경북도 축산정책과장은 “코로나19 등으로 힘든 상황이지만 이번 국비 확보에 안주하지 않고 지속적인 신규 사업 발굴로 말산업을 적극 육성해 농촌 소득증대와 건전한 국민 여가문화 조성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양승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승복 기자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