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북문화관광공사, 대만 갸오슝여행박람회서 경북관광 마케팅 펼쳐
경북문화관광공사, 대만 갸오슝여행박람회서 경북관광 마케팅 펼쳐
  • 황기환 기자
  • 승인 2020년 09월 14일 20시 4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9월 15일 화요일
  • 3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문화관광공사는 지난 11일부터 14일까지 대만 가오슝에서 열린 ‘2020 가오슝아레나여행박람회’에 참가해 경북관광 마케팅 활동을 펼쳤다. 경북문화관광공사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는 지난 11일부터 14일까지 4일간 대만 제2의 도시 가오슝에서 열린 ‘2020 가오슝아레나여행박람회’에 참가해 대만관광객 유치를 위해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쳤다.

한국에서는 유일하게 참가한 이번 박람회에서 공사는 경북홍보부스를 경북의 아름다운 가을 풍경과 전통문화 이미지로 꾸미고, 청정하고 안전한 경북의 관광 매력을 홍보했다.

특히 일반 참관객 대상으로 경북관광 SNS 팔로우, 컬러링엽서 체험 이벤트 등을 실시하고 경북을 대표하는 이미지가 새겨진 다양한 기념품을 증정하는 등 대만 소비자들에게 경북 관광 이미지가 지속될 수 있도록 경북만이 가진 매력을 전파했다.

아울러 가오슝·타이난 등 대만 남부지역 여행사 관계자들에게 지속적인 증가세에 있는 개별관광객을 위한 맞춤 상품을 소개하는 등 경북관광상품 개발을 위한 업무협의도 가졌다.

이번 박람회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공사에서 직접 참여할 수 없어 대만 현지 관광홍보사무소와 협력해 홍보부스를 운영했다.

이에 따라 경유기(경북여행기자단) 출신의 대만 현지인이 부스에 상주하며 경북의 관광자원을 보다 생생하게 설명해 관람객들의 호응을 얻었다.

또한 코로나19 소강 시 즉각적인 관광상품판매로 이어질 수 있도록 현지 여행사와 상품개발 및 홍보 방안을 협의해 안정적인 경북 상품 판매와 대만관광객의 지속적인 경북 방문의 기틀을 마련했다.

경북문화관광공사 김성조 사장은 “자유여행객(FTT) 재방문율이 높은 대만은 경북 외래 관광객 유치에 매우 중요한 시장이다”며 “공사는 코로나19 소강 시 즉각적인 관광상품판매로 이어질 수 있도록 현지 여행사와 상품개발 및 홍보 방안을 협의해 대만관광객의 지속적인 경북을 방문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