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북도, 4차 추경 대비 '민생경제지원 TF팀' 가동
경북도, 4차 추경 대비 '민생경제지원 TF팀' 가동
  • 양승복 기자
  • 승인 2020년 09월 15일 20시 5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9월 16일 수요일
  • 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사랑상품권 1500억 발행 등 8대 특별대책 발표
경북도청사
경북도는 정부 4차 추경에 발빠르게 대응하기 위해 ‘코로나 대응 경제대책태스크포스’를 추석 전후 3개월간 한시적으로 ‘경북 민생경제지원단’으로 운영한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15일 도청에서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어려운 경제상황에 추석 민생경제 대책의 적극적이고 신속한 추진을 위해 관계기관·단체와 합동으로 ‘코로나 대응 추석 민생경제 대책회의’를 가졌다.

이날 대책회의는 중앙정부의 추석 전 긴급지원을 위한 4차 정부 추경에 적극 대응하고 코로나로 침체된 경북경제 활성화를 위한 민생경제 특별대책 정비를 위해 이 지사의 특별지시로 열렸다.

경북 민생경제지원단은 소상공인지원팀, 중소기업긴급지원팀, 근로자 고용유지팀, 코로나극복 일자리팀 등 4개팀으로 구성되며, 정부 4차 추경에 따라 신속하게 집행이 이뤄지도록 사전 집행준비와 시군 협의·조정 대응 등 지역 지원과 수혜 극대화를 위한 활동을 하게 된다.

이날 회의에서는 중소기업 추석자금 1000억원 지원, 경북 세일페스타 추석 특판전, 공공기관 경북상품 언택트 마케팅, 추석명절 근로자 임금 특별조치, 지역사랑상품권 1500억원 발행, 삼삼오오 전통시장 장보기, 대중교통 서비스 안정화 긴급조치, 민생현장 클린안심방역단 운영 등 다양한 추석 민생경제 특별대책이 논의됐다.

중소기업 추석자금 1000억원 지원은 기존 운영 중인 중소기업 특별경영자금 1조원과는 별도로 긴급히 마련한 추가조치로 추석대비 자금수급이 어려운 중소기업에 업체당 3억원 이내, 대출금리 2%를 1년간 지원한다.

공공기관 경북상품 언택트 마케팅은 도내 11개 협력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비대면 순회 특판전과 함께 900여개 전국 공공기관에 일괄주문과 배송을 실시해 지역 사회적경제기업의 판로를 확충한다.

지역사랑상품권 1500억원은 추석기간 중에 1인당 구매한도를 40~70만원에서 100만원 이내로 확대해 집중 판매한다.

이날 회의에서는 또 코로나의 재확산에 대응하고 새로운 경제 패러다임을 이끌어갈 중장기 경북경제 8대 정책방향도 함께 논의했다.

이날 발표한 정책 중 경북형 고용안정 뉴딜 프로젝트는 지역 고용위기에 대응해 지역특화산업과 연계한 기업 중심의 맞춤형 고용안정 지원제도를 만들어 간다는 계획이다.

또 코로나 확산으로 지역내 소비촉진 정책과 수단의 필요성이 확대됨에 따라 지난해 2400억원 규모였던 지역사랑상품권 발행을 올해 7480억원, 내년에는 1조원대로 대폭 확대 발행할 예정이다.

경북도는 민생경제 특별대책이 추석 전에 속도감 있게 추진될 수 있도록 민관이 유기적인 역할을 분담하고 지원정책의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긴밀한 협조를 요청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이번 추석은 코로나 재확산으로 명절 대목도 어렵고 귀성길 마저 포기하게 만들고 있다. 웃음꽃이 넘쳐야 할 한가위 추석 명절까지 힘든 도민들을 생각하면 잠이 오지 않는다”며 “우리 모두가 코로나 위기를 함께 넘어 경북경제를 지키고 서로의 마음을 나누는 뜻깊은 한가위를 함께 보내자”고 말했다.

양승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양승복 기자
양승복 기자 yang@kyongbuk.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