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주, 19일 코로나19 확진자 3명 추가 발생…누적 83명
경주, 19일 코로나19 확진자 3명 추가 발생…누적 83명
  • 황기환 기자
  • 승인 2020년 09월 19일 20시 0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9월 19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고·모량교회 전수검사 결과 '전원 음성'
경주시보건소 감염안전 선별진료부스. 자료사진.
주말인 19일에서 경주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3명이 추가로 발생해 누적 확진자가 83명으로 늘어났다.

이날 확진 판정을 받은 경주지역 81번 확진자는 황성동에 거주하는 40대 여성으로, 전날 발생한 계림중 2학년 학생 80번 확진자의 어머니로 가족간 감염으로 알려졌다.

82번 확진자는 용강동 거주 40대 여성, 83번 확진자는 현곡면 거주 50대 여성이다. 경주시는 현재 역학 및 동선을 조사 중이다.

경주에서는 지난 16일 4명, 17일 3명, 18일 3명에 이어 이날도 3명이 발생, 최근 3일 동안 13명의 확진자가 발생해 방역당국이 긴장하면서 시민들의 불안감도 높아지고 있다.

한편 문화고 3학년인 79번째 확진자와 관련해 경주시보건소는 3학년 학생과 교직원 287명 전원에 대해 방문검사를 했으며, 다행히 전원 음성판정을 받았다.

80번 확진자(계림중2학년)와 관련해 계림중학교는 비대면 수업 중이어서 다행히 접촉자가 적었다.

경주시 보건소는 가족 등 49명에 대해 진단검사를 실시했다. 또 건천 모량교회 진단검사자 95명도 전원 음성판정이 나왔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