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칠곡경찰서,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대구은행 왜관지점 직원 표창
칠곡경찰서,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대구은행 왜관지점 직원 표창
  • 박태정 기자
  • 승인 2020년 09월 20일 09시 44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9월 20일 일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칠곡경찰서가 18일 보이스피싱 피해를 막은 대구은행 왜관지점 직원에게 표창장을 전달하고 있다. 칠곡경찰서 제공
칠곡경찰서는 최근 보이스피싱 피해를 막은 대구은행 왜관지점 직원 A씨에게 표창장을 수여했다고 20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직원 A씨는 예금돼 있는 900만 원을 5만 원권으로 인출하는 고객을 보고 보이스피싱임을 직감했다.

인출을 지연하면서 112신고 및 별도 위장용 봉투를 만들어 경찰 측에 제공하는 등 침착한 대처로 피해를 사전에 막았다.

이태영 왜관지구대장은 “금융기관 직원의 상황 판단과 적극적인 신고로 피해 예방을 할 수 있었다”며 “보이스피싱 근절과 예방을 위해 많은 관심을 드린다”고 말했다.

박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박태정 기자
박태정 기자 ahtyn@kyongbuk.com

칠곡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