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한국수자원공사 낙동강유역본부, 울릉군에 태풍피해 복구 성금 600만 원 전달
한국수자원공사 낙동강유역본부, 울릉군에 태풍피해 복구 성금 600만 원 전달
  • 전재용 기자
  • 승인 2020년 09월 21일 18시 2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9월 22일 화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수자원공사 낙동강유역본부가 21일 울릉군을 방문해 태풍 피해복구 성금 600만 원을 전달했다.

낙동강유역본부 임직원은 이달 초 잇따라 발생한 강력한 태풍으로 항구와 방파제 파손, 도로 유실 등 약 546억 원 상당의 피해를 입은 울릉군이 피해를 복구하는데 작게나마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급여 일부를 모아 성금을 마련했다.

장재옥 낙동강유역본부장은 “태풍피해로 시름을 겪는 울릉군과 군민들께 위로의 말을 전하며, 하루속히 일상으로 돌아가실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전재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재용 기자
전재용 기자 jjy8820@kyongbuk.com

경찰서, 군부대, 교통, 환경, 노동 및 시민단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