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신경주역세권 단독주택용지, 분양추첨 최고 393대 1로 마감
신경주역세권 단독주택용지, 분양추첨 최고 393대 1로 마감
  • 황기환 기자
  • 승인 2020년 09월 22일 20시 08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9월 23일 수요일
  • 1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경주역세권 지역개발사업’ 단독주택용지에 대한 분양추첨을 지난 17일 마감한 결과 최고 393대1로 마감됐다. 사진은 신경주역세권 지역개발사업지구 조감도.
경주시 건천읍 화천리 일원의 신경주역세권 지역개발사업지구 내 단독주택용지(점포 겸용)가 분양추첨 최고경쟁률 393대 1로 마감됐다.

신경주역세권 단독주택용지는 한국자산관리공사의 공매 시스템인 온비드를 통해 지난 4일부터 17일까지 2주간 일반인 공개 입찰신청을 받아 추첨형식으로 낙찰자를 선정했다.

추첨 발표일인 18일 총 98필지 중 이주자 주택 15필지를 제외한 81필지가 낙찰됐고 2필지는 유찰됐으며 평균경쟁률은 44대 1, 최고경쟁률은 393대 1을 기록했다.

단독주택용지는 146㎡∼463㎡로, 평당 약247∼330만 원이며, 도시관리계획에 따라 건폐율 60%, 용적률 200%에 4층 이하로 건축이 가능하다.

한편 아파트 부지인 공동주택용지는 10월 중으로 온비드를 통해 공급공고할 예정이며, 상업 및 기타용지는 2021년에 분양 예정이다.

KTX신경주역 주변 약 16만 평 부지에 6300세대를 공급 예정인 신경주역세권 지역개발사업은 민관합동 개발방식으로 2022년 12월 준공 예정으로 사업을 추진 중이다.

경주시는 역세권 일원의 상업·오피스·주거단지 신규개발로 새로운 부도심조성으로 균형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고 있으며, KTX광역경제권 거점도시로 육성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