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이만희 의원, 영천 과실전문생산단지 기반조성 국비 36억원 확보
이만희 의원, 영천 과실전문생산단지 기반조성 국비 36억원 확보
  • 전재용 기자
  • 승인 2020년 09월 26일 10시 00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9월 26일 토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만희 국회의원(국민의힘, 영천·청도)

국민의힘 이만희 의원(영천·청도)은 25일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인 ‘2021년 과실전문생산단지 기반조성 사업’에 영천 화남면 안천지구, 고경면 용전지구, 북안면 북지구 등 3개소가 선정돼 총사업비 45억 원(국비 36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과실전문생산단지 기반조성 사업 선정기준은 과수주산지 중 사업 규모가 30㏊ 이상 집단화된 지구다. 선정되면 2년에 걸쳐 용수원 개발, 농로 확·포장, 용배수로 확보 등 과수생산기반을 구축하기 위한 지원을 받아 수출과 대형유통업체 출하에 경쟁력 있는 생산 거점으로 육성된다.

화남면 안천의 주과수는 사과이고, 고경 용천은 복숭아, 북안 북지구는 포도다.

이 의원은 “영천은 지난해 임고면 효지구와 자양면 보현지구 2개소가 선정돼 국·도비 예산 28억 원을 확보했었다”며 “이번 과실전문생산단지 기반조성 사업에 선정되면서 영천은 과실생산 거점 지역으로서의 경쟁력을 더욱 높이게 됐다”고 평가했다.

이어 “이상기후 등으로 갈수록 자연재해가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고품질의 과실을 안정적으로 생산할 수 있게 됐다”며 “농가소득 창출에 도움이 될 수 있을 것 같아 매우 기쁘다”고 전했다.

전재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재용 기자
전재용 기자 jjy8820@kyongbuk.com

경찰서, 군부대, 교통, 환경, 노동 및 시민단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