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경북문화관광공사, 중국 대상 방한관광 랜선여행 경주 생방송 방영
경북문화관광공사, 중국 대상 방한관광 랜선여행 경주 생방송 방영
  • 황기환 기자
  • 승인 2020년 09월 27일 13시 59분
  • 지면게재일 2020년 09월 27일 일요일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가 포스트 코로나 시대 중국 관광객과 재한중국인 유치를 위해 천마총 등 경주 유명 관광지를 랜선여행 생방송으로 촬영해 방영했다.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 제공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가 중국 관광객과 재한중국인 유치를 위해 경주 주요 관광지를 랜선 생방송으로 촬영해 방영했다.

경북문화관광공사는 지난 26일 포스트 코로나 최대 방한 시장인 중국 관광객을 경북으로 선제적으로 유치코자 경주 대릉원, 황리단길, 첨성대 일원에서 생방송으로 촬영 및 방영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날 랜선 생방송은 한국관광공사 베이징지사와 중국 최대 여행 정보 플랫폼인 마펑워, 중국 자유여행객 특화된 온라인여행플랫폼인 라이크어로컬과 협력해 코로나19 이후 꼭 가봐야 할 한국 여행지 버킷리스트 TOP10 중 경주편을 방영했다.

이번 방송 시리즈는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패러다임을 전환, 온라인 랜선 여행을 활용해 홍보를 진행하고, 나아가 국내 거주 중국인 여행객들을 모집해 정상화 이후 방한 여행에 관한 관심 제고 및 안전여행을 홍보하려는 취지에서 시작됐다.

경주편 방송은 가장 한국적인 도시, 경주에서 사진에 담는 시간여행을 주제로 해 경주의 대릉원, 황리단길, 첨성대, 동궁과 월지 등 경주의 가장 인기 있는 여행지들을 한국 거주 중국인 인플루언서가 출연한 가운데 생방송으로 진행됐다.

방송을 통해 국내 거주 중국인 맞춤형 여행상품 개발 및 여행상품 판매도 병행해 진행하며, 이번 방송 후 경주 코스 연계상품도 출시할 계획이다.

공사는 이번 생방송을 계기로 중국 관광객 및 재한중국인들에게 경북의 특화된 관광 정보와 체험 관광콘텐츠를 제공하고 재한중국인 대상 관광상품 개발 및 홍보를 지속해서 추진할 예정이다.

마펑워는 중국 최대 여행 정보 커뮤니티이자 최대 개별여행 서비스 플랫폼으로 1억5000명의 회원 수를 가지고 있고, 월평균 14만 건의 여행 후기가 업데이트되고 있다.

또한 라이크어로컬은 맞춤형 한국여행 정보제공 서비스를 하는 온라인여행플랫폼으로, 중국본토를 중심으로 중화권 자유여행객이 사용하는 중화권 자유여행객 대상 한국여행 정보 채널이다.

김성조 공사사장은 “이번 랜선 여행 생방송을 통해 중화권의 다양한 관광객들을 만족시킬 만한 경북의 매력 있는 콘텐츠를 널리 알려 향후 재개될 중화권 관광객 유치에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황기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황기환 기자
황기환 기자 hgeeh@kyongbuk.com

동남부권 본부장, 경주 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