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청도군, 개방형 직위에 박미란 보건소장 취임
청도군, 개방형 직위에 박미란 보건소장 취임
  • 장재기 기자
  • 승인 2020년 10월 04일 16시 03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0월 05일 월요일
  • 17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민에 봉사하는 마지막 기회, 다가가는 보건행정 펼치겠다”
이승율 청도군수가 박미란 보건소장에게 임용장을 전달하고 기념촬영.

청도군은 박미란 보건소장을 개방형직위(4급상당) 일반임기제 공무원으로 10월 1일자로 임용했다.

이번에 임용된 박미란 보건소장은 1981년 9월부터 올 6월까지 39년간 보건관련 업무에 재직하면서 보건행정, 식품위생, 의약, 감염병, 방문보건 등 다양한 보건 분야에 실무를 다져온 베테랑이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임용장 수여식에서 “보건소는 현재 신종감염병 대응에 막중한 중책을 맡고 있는 핵심 부서로서, 급변하는 보건·의료·방역 환경에 적극 대처하여 변화된 모습을 보여 줄 것”을 주문했다.

박미란 보건소장은 “최근 이슈화된 보건·의료 사건들을 생각하면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면서 “보건소 조직의 안정적인 운영 및 관리, 신종감염병 등 변화하는 보건환경에 적극 대응 하겠다. 의료기관 파업·응급의료 등의 대응체계 구축, 보건소 이전신축과 신규사업 및 특수시책 발굴을 통해 한 발 더 다가가는 보건행정을 펼치겠으며, 군민을 섬기는 낮은 자세로 보건소장으로서 직무수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장재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장재기 기자
장재기 기자 jjk@kyongbuk.com

청도담당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