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농관원 경북지원, 외국산 돈육 국내산으로 속여 판매…식육업자 구속
농관원 경북지원, 외국산 돈육 국내산으로 속여 판매…식육업자 구속
  • 손석호 기자
  • 승인 2020년 10월 14일 20시 17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0월 15일 목요일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경북지원은 수년간 값싼 외국산 돼지고기 207t을 국내산으로 속여 판매한 혐의로 대구 소재 A유통 업주 B씨를 구속했다고 14일 밝혔다.

경북지원에 따르면 B씨는 지난 2017년 2월 1일부터 올해 7월 24일까지 29억9000만 원 상당의 외국산 돼지고기 20t톤을 국내산으로 속여 판매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 업주는 단속에 대비해 축산물 구입내역을 대부분 폐기했고, 축산물 거래내역서인 경영박사 프로그램 외국산 축산물 구입·판매내역을 임의로 삭제해 증거를 인멸하거나 국내산 축산물 구입내역을 거짓으로 입력하는 등 증거를 조작했다.

또 단속원의 단속을 피하기 위해 뼈삼겹살 포작업과정에서 타 업체보다 높은 로스율(30%)의 부담을 안고 모두 절단하는 방법으로 전문가들도 원산지를 식별할 수 없도록 작업해 외국산 뼈삼겹살을 국내산 축산물로 둔갑시켜 지역 음식점 49개소 및 축산물 유통업체 등에 판매했다. 보통 뼈삼겹살을 포작업해 갈비로 가공할 경우 로스율이 10% 발생한다.

또한, 적발 후 범행사실에 대해 거짓 진술하고 수차례 진술을 번복하는 등 죄질이 극히 불량하고, 동종업체 피해 발생 등 범죄 중대성 및 재범 가능성이 매우 높아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경북지원 관계자는 “농식품을 구입할 때 원산지를 꼭 확인하고, 원산지 표시가 없거나 표시된 원산지가 의심될 경우 전화 ‘1588-8112’ 또는 농관원 누리집(www.naqs.go.kr)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했다.

손석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손석호 기자
손석호 기자 ssh@kyongbuk.com

포항 북구지역, 검찰, 법원 등 각급 기관을 맡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