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서비스

영양군, 경영실습임대농장사업소 6개소 선정…사업비 18억 확보
영양군, 경영실습임대농장사업소 6개소 선정…사업비 18억 확보
  • 정형기 기자
  • 승인 2020년 10월 19일 17시 32분
  • 지면게재일 2020년 10월 20일 화요일
  • 11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농업인 영농정착 기반 마련
영양군이 일월면 가곡리에 조성해 청년 농업인에게 임대한 스마트팜 농장
영양군은 2021년 농림축산식품부 공모사업으로 ‘경영실습임대농장사업’ 6개소가 선정돼 사업비 18억원(국·도비 12억원)을 받게 됐다고 19일 밝혔다.

경영실습임대농장사업은 스마트팜 임대농장 조성을 통한 기술습득 기회를 제공해 청년농업인에게 안정적인 영농정착 기반을 제공할 계획이다.

스마트 농업 창업을 희망하는 만 18세부터 만 40세 미만 청년 농업인이 본인의 자본 투자 없이 최대 3년간 영농창업을 경험해보는 시설로 본인이 농산물의 생산부터 판매까지 경영과정 운영을 통해 창업 후 실패 가능성 최소화 한다.

영양군은 지난 2018년 경북에서는 처음으로 ‘경영실습임대농장사업’ 3604㎡(2구역)을 일월면 가곡리에 조성해 올해 6월부터 현재 2명의 청년 농부가 오이와 멜론을 재배하며 미래 영양군의 스마트 농업을 이끌어 가기 위한 꿈을 키우고 있다.

2021년도에는 지역 내 폐교를 매입해 7200㎡(6구역)를 추가로 설치하게 되면 명실상부한 스마트 농업 전초기지 조성으로 미래농업에서 피할 수 없는 농업 인력의 고령화와 농촌 공동화에 농업인력 정예화로 대비한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스마트 농업에 대한 청년들의 관심이 높아 농업·농촌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되며, 청년들의 유입을 통해 직면한 인구 절벽을 극복하고 다양한 소득작목 개발을 통한 부자 농촌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농업 분야에 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정형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정형기 기자
정형기 기자 jeonghk@kyongbuk.com

경북교육청, 안동지역 대학·병원, 경북도 산하기관, 영양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